2021-04-12 13:17 (월)
철근 시장의 긍정적 변화 3 가지
상태바
철근 시장의 긍정적 변화 3 가지
  • 백재승 애널리스트 / 삼성증권
  • 승인 2021.03.31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철근업체들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 수요 증가 
국내 분양물량은 2015년 최고 수준을 기록 한 후 2018년까지 지속적으로 감소하였다. 2019년부터 회복했지만 입주물량 증가 및 정책 불확실성 등으로 인해 분양물량의 구조적 증가를 예단하긴 어려웠다. 그러나 1) 입주물량이 2020년부터 2022년까지 지속적으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고 2) 높은 신규 주택 청약률 및 미분양 재고감소를 통해 엿볼 수 있듯이 주택 수요가 견고하게 유지되고 있어, 현재는 분양물량이 구조적으로 증가할 수 있는 구간에 진입했다고 판단한다. 철근과 분양 물량간 상관관계를 고려할 때, 국내 철근 시장 또한 최근 3년간의 위축을 뒤로 한 채 올해부터 수요 증가를 경험할 것으로 기대된다.

# 철근업체들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 중국 감산 
중국 전체 철강 capacity의 약 10%를 차지하는 당산시의 철강 감산 정책이 최근 구체화되었는데, 본격적으로 진행될 경우 중국 철강 생산량은 전년대비 2.6%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 중국 철강업계는 이번 감산 정책에 수출 감소로 대응할 가능성이 높은데, 이는 1) 내수 수요 증가 수혜를 지키기 위해 철강 감산 정책 본격화 시 수출 물량 조절로 대응하겠다던 중국철강협회의 발언과 2) 최근 중국에서 논의 중인 철강제품 수출세 환급율 하향 조정을 통해서 알 수 있다 . 2020년 기준 중국 철강 수출량은 전체 생산량의 5% 수준인 5,368만 톤이었다. 그런데 올해 추정 감산량 2,800만 톤이 모두 수출 감소로 이어질 경우 2021년 중국의 철강 수출량은 2,568만 톤으로 전년 대비 52% 감소하게 된다. 이에 따라 중국산 수입 철근 가격 영향을 많이 받아 온 한국 철근 가격이 올해 더욱 견고해질 수 있다.

# 철근업체들에 주목해야 하는 이유 : 산업 consolidation(합병)
2020년 6월 대한제강은 야마토그룹으로부터 와이케이 스틸 지분 51%를 468억 원에 인수하였다 . 그간 약 7개 업체로 형성되어 왔던 국내 철근 시장이 산업 consolidation을 경험하게 된 것이다. 당장 국내 철근 생산량의 변화가 나타나진 않을 것이다. 하지만 향후 생산 능력 효율화 및 협상력 강화 등을 경험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철근업계 전반적으로 긍정적인 흐름을 기대할 만 하다. Cyclical 산업에서 공급 구조조정이 늘 cycle의 바닥을 형성해 왔다는 점에 특히 주목할 필요가 있다.

# 산업 전반의 ROE 개선 기대 
순수 철근업체로 여겨지는 대한제강, 한국철강 모두 작년부터 실적 개선이 두드러졌으나, 상기 제시된 3 가지 요인들에 기반해 견고한 실적은 올해도 지속될 것이다. 철근업계 전반적으로 1Q21은 스프레드 축소가 불가피하지만, 당장 2Q21부터 철근 가격 인상을 통해 스프레드 확대가 재차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대한제강과 한국철강 모두 올해 기준 P/B 0.6배에 거래 중이나, 올해 ROE는 각각 16%, 7%로 예상됨에 따라, 밸류에이션 측면에서는 대한제강이 더 매력적으로 보인다. 한편, 현대제철과 동국제강 또한 봉형강 사업부의 견고한 수익이 기업가치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