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3 21:34 (일)
압타머사이언스, JP모건 바이오파트너링 참가…”약물전달항암제∙BBB셔틀 기술이전 논의”
상태바
압타머사이언스, JP모건 바이오파트너링 참가…”약물전달항암제∙BBB셔틀 기술이전 논의”
  • 김태영 기자
  • 승인 2022.01.06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압타머 플랫폼 기술 기반 혁신신약 및 진단제품 개발업체 압타머사이언스(대표이사 한동일)가 JP모건 컨퍼런스 연계행사에 참여해 핵심 파이프라인의 기술이전 논의 등에 나선다.

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압타머사이언스 오는 10일부터 15일까지(현지시간 기준) 개최되는 ‘BIO Partnering at JPM’에 참가한다.

‘BIO Partnering at JPM’은 JP모건 컨퍼런스와 연계하여 진행하는 행사다. 글로벌 빅파마를 비롯한 바이오텍과 투자사 등이 참석해 연구협력, 기술 이전, 투자 유치 등을 논의하는 자리다.

이번 행사에서 압타머사이언스는 표적 특이성에 기반한 압타머-약물 접합 항암제 ‘AST-201’과 뇌 혈관 장벽 극복기술인 ‘BBB-shuttle 압타머’ 등 핵심 파이프라인을 대상으로 공동연구 및 기술이전 가능성을 논의할 예정이다.

AST-201은 종양 세포 표면에 특이적으로 발현되는 GPC3(글라이피칸3) 단백질 수용체를 표적으로 하는 치료제다. 압타머 표적 전달 기술을 적용시킴으로써 세포 안으로 약물 전달이 용이하게 만들었다. 특히 치료약물인 젬시타빈의 전신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표적 특이적인 항암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어 기존 치료제 대비 높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글로벌 빅파마들이 주목하고 있는 ‘BBB 셔틀’은 압타머 기술의 특징을 극대화시켜 개발한 플랫폼 기술이다. 다양한 약물 결합이 가능한 범용성과 함께 BBB 투과 효율이 높아 기존 항체 대비 결합성도 높은 특성을 가지고 있다. 회사 측은 현재 뇌질환 치료제 개발 경쟁이 가속화되고 있는 상황이어서 ‘BBB 셔틀’에 대한 다양한 공동연구 계약 논의가 전개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압타머 사이언스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서 글로벌 빅파마 및 투자사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당사가 보유한 AST-201과 BBB-shuttle 압타머 등의 핵심 파이프라인을 소개함으로써, 전략적인 기술 개발 협력과 발전적인 비즈니스 관계를 빠르게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