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16:31 (목)
뉴스콘텐츠 전송 채널
IPO기업 ‘스튜디오미르’ 신작 애니 ‘외모지상주의’ 훈풍…글로벌 주간 8위로 ↑
상태바
IPO기업 ‘스튜디오미르’ 신작 애니 ‘외모지상주의’ 훈풍…글로벌 주간 8위로 ↑
  • 김효진 기자
  • 승인 2022.12.22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넷플릭스 Top 10 콘텐츠 중 유일한 애니메이션
이미지 출처 : 넷플릭스(Netflix TOP 10)
<이미지=넷플릭스(Netflix TOP 10)>

[더스탁=김효진 기자] 내년 초 기업공개(IPO)를 준비 중인 애니메이션 전문기업 스튜디오미르의 신작 ‘외모지상주의’에 훈풍이 불고 있다. 지난 8일 글로벌 OTT플랫폼 넷플릭스에 공개된 외모지상주의는 글로벌 순위 10위로 순조로운 출발을 보인데 이어 최근 순위를 두 계단 끌어올렸다. 특히 글로벌 주간 톱10에 애니메이션 콘텐츠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려 존재감을 드러냈다는 평가다.  

22일 스튜디오미르는 네이버 웹툰을 원작으로 제작한 애니메이션 외모지상주의(Lookism)가 글로벌 주간 순위 집계 8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외모지상주의가 지난 8일 전 세계 넷플릭스 첫 공개와 동시에 글로벌 순위 10위에 안착한 이후 주간 기준 두 계단 순위가 상승하며 꾸준한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애니메이션 콘텐츠로는 유일하게 ‘글로벌 Top 10’에 진입했다고 덧붙였다.

외모지상주의는 박태준 작가의 동명의 인기 웹툰을 애니메이션화 한 작품이다. 외모 탓에 학교에서 괴롭힘을 당하던 주인공 박형석이 어느 날 정반대로 달라진 완벽한 외모와 몸을 얻게 되며 겪는 이중생활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회사는 높은 퀄리티의 애니메이션 제작을 위해 총괄제작 방식을 지향하고 있다. 총괄제작은 원화 및 동화 제작이라는 메인 프로덕션에만 집중하는 것이 아니라 스토리 기획부터 편집 및 녹음 등 최종 작업까지 스튜디오미르가 리드하는 방식이다. 수익성도 높고 장편 작품의 수주에도 유리한 방식이다. 이번 외모지상주의는 총괄제작 방식으로 진행되는 작품이다.

또한 기존 스튜디오미르가 제작해 선보였던 인기 콘텐츠 ‘코라의 전설’, ‘위쳐: 늑대의 악몽’, ’도타:용의피’ 등과 달리 외모지상주의는 처음으로 순수 한국어로 제작해 선보인 웹툰 원작 애니메이션이라는 점에도 의미가 있다는 설명이다.

스튜디오미르 관계자는 “이번 외모지상주의는 전 세계 Top 10 콘텐츠 중 유일한 애니메이션 작품이라는 점에서 실사 드라마 외에도 다양한 K콘텐츠 경쟁력이 글로벌 시장에서 확대 주목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특히 스튜디오미르에겐 순수 한국어로 제작한 애니메이션의 첫 성과인 만큼, 가지는 의미가 특별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달 초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한 스튜디오미르는 내년 상반기 증시 입성을 목표로 본격적인 기업공개(IPO) 절차에 돌입했다. 내년 1월 16~17일 기관투자자 수요예측을 통해 공모가를 확정한 후 26~27일 청약을 진행할 예정이다. 총 공모주식 수는 100만주다. 공모가 희망범위는 1만5300~1만9500원이며, 공모예정금액은 153억~195억원이다. 상장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이 맡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