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23:39 (월)
뉴스콘텐츠 전송 채널
수젠텍, '코로나19와 독감 동시 진단' 제품 2종 수출 '잰걸음' ... "하나의 스트립에서 3종의 바이러스 검사"
상태바
수젠텍, '코로나19와 독감 동시 진단' 제품 2종 수출 '잰걸음' ... "하나의 스트립에서 3종의 바이러스 검사"
  • 김태영 기자
  • 승인 2022.12.09 0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와 독감 동시 진단 필요 국가에 제품 순차 공급할 계획"
출처:수젠텍 홈페이지
출처:수젠텍 홈페이지

[더스탁=김태영 기자] 체외진단 기업 수젠텍(253840)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코로나19와 독감 동시 진단제품에 대한 체외진단의료기기 3등급 수출용 제조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에 허가를 받은 제품은 ‘SGTi-flex COVID-19&Flu A/B Ag’와 ‘SGTi-flexM COVID-19&Flu A/B Ag’ 등 2종이다. 해당 제품은 임상 시험에서 코로나19와 인플루엔자 A∙B의 민감도가 각각 90%, 92%, 93%, 특이도는 모두 100%의 우수한 성능을 보였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두 제품 모두 코로나19와 독감을 동시에 판독할 수 있다. 코로나19와 A·B형 독감 바이러스를 각각 확인해야 했던 기존 제품과 달리 하나의 스트립에서 3종의 바이러스 검사를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고객 편의성을 높였을 뿐 아니라 제조원가 측면에서도 이점을 확보했다. 특히, 다양한 색상의 나노비드(Nanobead)를 적용하는 기술을 탑재해 사용자의 판독 용이성을 극대화했다고 회사측은 강조했다.

수젠텍 관계자는 “코로나19와 독감을 구별해 진단할 수 있는 체외진단 의료기기의 필요성을 인지하고 선제적으로 제조 허가를 받았다”며 “필요한 국가에 순차적으로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올해 창립 11주년을 맞는 수젠텍은 독자 개발한 바이오 및 나노 기술을 바탕으로 신속진단키트를 개발, 유럽과 동남아시아 등 전세계 60여 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올해 무역의날 행사에서 5,000불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