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3 09:58 (토)
뉴스콘텐츠 전송 채널
[IPO] '기술성평가 모두 A' 항체 신약기업 와이바이오로직스, 150만주 공모 IPO 착수 ... 연내 코스닥 상장 목표
상태바
[IPO] '기술성평가 모두 A' 항체 신약기업 와이바이오로직스, 150만주 공모 IPO 착수 ... 연내 코스닥 상장 목표
  • 김효진 기자
  • 승인 2023.10.05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B바이오로직스 파이프라인. 회사측 자료 제공
와이바이오로직스 파이프라인. 회사측 자료 제공

[더스탁=김효진 기자]  기술성 평가에서 모두 A 등급을 받은 와이바이오로직스(대표이사 박영우, 장우익 각자 대표)가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코스닥 기술 특례상장에 착수했다.

이 회사의 공모주식수는 150만주이며 희망 공모가 밴드는 9,000~1만1,000원이다. 이번 IPO 공모를 통해 최대 165억 원을 조달한다는 계획이다.

오는 11월 10일부터 16일까지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해 공모가를 확정하고 같은달 23~24일 청약을 거쳐 연내 상장한다는 목표다. 상장주관은 유안타증권이 맡았다.

와이비바이오로직스 IPO 일정
와이바이오로직스 IPO 일정

이번 와이바이오로직스 공모구조에는 풋백옵션(환매청구권)이 부여된 것이 특징이다. 풋백옵션은 일반 투자자가 공모주 청약으로 배정받은 주식의 가격이 상장 후 일정 기간 공모가의 90% 이하로 하락하면 상장 주관사에 이를 되팔 수 있는 권리다. 성장성과 테슬라(이익 미실현) 요건 기업에 의무적으로 부여된다. 와이바이오로직스의 경우 의무사항은 아니지만 공모흥행을 위한 하나의 전략으로 취한 것으로 풀이된다.

2007년 설립된 와이바이오로직스는 항체 디스커버리 플랫폼을 기반으로 다양한 후보항체를 개발하고 있다. 주요 파이프라인으로는 최근 다국가 임상1/2a상을 완료한 핵심 면역관문억제제 항-PD-1항체 아크릭솔리맙(YBL-006)과 T-세포 이중항체 면역항암제 YBL-013, 종양미세환경을 타깃하는 단일항체 AR062 그리고 TGF-β SelecTrap AR148 등이 있다. 또한 파트너사와 공동개발 중인 ADC, CAR-T, 항암바이러스 등의 파이프라인이 있다.

와이바이오로직스는 지금까지 신약개발 초기단계에서 4건의 단독 또는 공동 글로벌 기술이전을 완료했다. 프랑스 피에르 파브르와 중국의 3D메디슨에 각각 신규 단일항체와 이중항체신약 후보물질을 이전했다. 또한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와 공동으로 신규ADC후보물질을 미국의 픽시스 온콜로지에 기술이전했다. 최근에는 웰마커바이오와 공동개발한 항체신약 후보물질의 기술이전에도 성공해 자체 파이프라인뿐만 아니라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한 성과도 이어지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